2019.07.12 (금)

  • 구름많음동두천 27.8℃
  • 구름많음강릉 25.8℃
  • 구름많음서울 28.0℃
  • 구름많음대전 27.1℃
  • 흐림대구 28.5℃
  • 구름많음울산 25.5℃
  • 구름조금광주 27.2℃
  • 구름많음부산 26.8℃
  • 구름많음고창 25.8℃
  • 구름많음제주 24.5℃
  • 구름많음강화 25.0℃
  • 구름많음보은 27.6℃
  • 구름많음금산 26.0℃
  • 구름많음강진군 27.9℃
  • 구름많음경주시 28.0℃
  • 구름많음거제 28.3℃
기상청 제공

정부부처 보도자료

LS전선, 대만 1180억원대 해저케이블 계약

1월 첫 수주 이후 대형 프로젝트 연달아 수주
유럽과 아시아 해상풍력단지 개발로 지속 성장 기대

(수험뉴스) LS전선은 대만에서 8900만유로(한화 1184억원) 규모의 해저 전력망 구축 사업을 수주했다고 12일 밝혔다.

LS전선은 덴마크의 국영 에너지 기업인 외르스테드와 계약을 맺고 2022년까지 대만 서부 장화현 해상풍력단지에 해저 케이블을 공급한다. LS전선은 1월 대만 해저 전력망 사업의 첫 수주 후 연이어 계약을 따내며 시장을 선점해 가고 있다.

대만 정부는 2025년까지 약 230억달러(27조원)을 투자 신재생 에너지 비율을 현 5%에서 20%로 늘린다는 계획이다. 이에 따라 연간 총 5.5GW 규모의 해상풍력단지 10여개가 건설 중이다.

이 중 장화현 해상풍력단지가 가장 큰 규모로 연간 900MW의 전력을 생산한다. 이는 일반적인 원전 1기의 발전량과 맞먹는 양이다.

명노현 LS전선 대표는 “LS전선은 2009년 해저 케이블 사업에 진출해 불과 10여년만에 글로벌 최고 수준의 경쟁력을 확보했다”며 “유럽과 아시아를 중심으로 해상풍력 개발이 활발해져 해저 케이블 사업도 지속 성장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LS전선은 외르스테드와 세계 최대의 풍력발전단지인 영국 혼시 프로젝트를 비롯 다수의 해저, 지중 케이블 프로젝트들을 진행하며 협력관계를 구축해 왔다.

외르스테드는 1972년 설립 덴마크 정부가 약 51% 지분을 갖고 있는 에너지 기업이다. 최근에는 신재생 에너지 사업에 중점을 두고 있으며 2018년 매출은 약 13조5000억원이다.

“하루하루 간절한 마음으로”
부족한 제가 합격수기를 쓰게 되어서 부담감이 큽니다. 하지만 수험생분들께서 조금이나마 도움을 받았으면 하는 마음에 진솔하게 제 수험생활을 되짚어보려 합니다. 수기를 보시면서 얻을 것은 얻으시고, 참고하실만 한 것은 참고하셔서 수험생활에 도움이 됐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꼭 목표를 이루시길 진심으로 바라겠습니다! 검찰직을 선택하게 된 계기 저는 대학교를 공대에 진학했습니다. 하지만 공부를 하는 과정에서 적성에 맞지 않아 어려움을 많이 겪었습니다. 그래서 진로를 고민하던 중 검찰이라는 조직에 대한 호기심이 생기고, 검찰수사관이라는 직업에 대한 매력을 느꼈습니다. 그래서 학원을 알아보고 법원검찰 전문학원인 KG패스원을 선택하여 상담 후 바로 학원 등록을 했습니다. 기간별 수험 생활 17년 4월~6월 이론 종합반 수강 17년 4월 1일 강의실의 첫 풍경이 아직도 기억에 생생합니다. 부푼 기대감과 긴장감을 가득 안고 6시 30분정도에 학원을 도착했습니다. 일찍 나와 앞자리에 앉을 생각이었는데 이미 중간정도까지 자리가 꽉 차 있는 모습을 보고 굉장히 놀랐습니다. 나름 일찍 나왔다고 생각했는데 이미 자리에 앉아서 자습을 하고 계신 학원생분들을 보고 만만한 곳이 아니라고

학원소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