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3 (화)

  • 구름많음파주 4.1℃
  • 구름조금강릉 6.9℃
  • 흐림서울 4.1℃
  • 흐림인천 4.4℃
  • 흐림수원 1.7℃
  • 흐림대전 5.5℃
  • 구름조금대구 8.3℃
  • 맑음울산 8.4℃
  • 구름많음광주 7.5℃
  • 구름많음부산 7.4℃
  • 흐림제주 10.1℃
기상청 제공

통합뉴스

낙원악기상가, ‘끈질기게, 끈질긴’ 트리뷰트 전시회 개최

8월 13일부터 9월 7일까지 낙원악기상가 4층 전시공간 d/p에서 헐리우드 배우 잭 블랙을 모티브로 개최
‘2019 d/p 기획지원 프로그램 공모’를 통해 선발된 신진 기획자 조주리의 전시
15일 오후 5시, 애니메이션·설치 미술 등 여러 분야의 작가가 모여 만든 밴드 ‘이역 481-6’ 오프닝 공연

(수험뉴스) 도심 속 복합문화공간 낙원악기상가 4층 전시공간 d/p에서 8월 13일부터 9월 7일까지 유명 헐리우드 배우 잭 블랙을 모티브로한 트리뷰트 전시인 ‘끈질기게, 끈질긴’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낙원악기상가 신진 기획자 발굴 프로젝트에서 선발된 조주리 큐레이터가 선보이는 첫 번째 전시로 헐리우드 배우 잭 블랙의 오랜 팬인 조주리 큐레이터가 잭 블랙의 음악, 연기 등에서 영감을 얻어 기획했다. 전시 제목은 잭 블랙이 뮤지션 카일 개스와 함께 결성한 어쿠스틱 메탈 듀오 ‘터네이셔스 디(Tenacious D)’에서 따왔다. 터네이셔스는 ‘끈질긴’이라는 뜻을 의미한다.

잭 블랙 밴드가 보여주는 ‘아마추어리즘’과 ‘끈질김’이라는 두 개의 가치를 바탕으로 시각예술가들과 기획자가 모여 밴드 ‘이역 481-6’을 결성했으며 음악공연부터 미술작품까지 다양한 방식으로 작가들의 개성을 드러냈다.

변화, 바뀜, 낯선 행로를 뜻하는 ‘이역’과 밴드 멤버들이 처음 만난 지역을 합친 ‘이역 481-6’은 각자의 예술적 개성을 보여주면서 새로운 시도를 하는 모임의 아이덴티티를 담았다.

‘이역 481-6’에서 화가 윤병운(a.k.a. 루벤스)이 어쿠스틱 기타를 맡았고 설치미술가 안민욱(a.k.a. 오산의 아들)이 일렉트릭 기타, 큐레이터 박성환(a.k.a. 정상인)이 베이스, 미디어작가 손선경(a.k.a. 씈)이 드럼, 큐레이터 조주리(a.k.a. 주니어)가 건반을 맡았다. 밴드 ‘이역 481-6’은 8월 15일 오후 5시에 진행되는 전시 오프닝에서 ‘터네이셔스 디’의 대표곡인 ‘원더보이’와 자작곡 ‘이역’을 연주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전시를 통해 밴드 멤버들의 개성을 담은 작품도 만나볼 수 있다. 윤병운 작가 특유의 눈이 덮인 듯한 흰색 페인팅에 잭 블랙을 개입시킨 신작 'Silence-JB', 잭 블랙의 영화 속 캐릭터와 참여 작가들의 특장점을 게임의 아이템으로 접목시킨 손선경 작가의 신작 애니메이션 'tenacious-us'가 공개된다. 이 외에도 설치미술가 안민욱은 마이클 잭슨과 잭 블랙을 결합한 대규모 설치작업 작품인 '마이클 잭~블랙'을 선보인다.

더불어 전시회를 준비하는 과정을 담은 '더 트리뷰트, 2019' 책자도 볼 수 있다. 이번 전시를 준비하면서 몇달간 잭 블랙을 초청하기 위해 노력했던 일화 등이 담겼다.

‘끈질기게, 끈질긴' 전시는 9월 7일까지 오후 1시부터 7시에 진행되며 입장료는 무료다. 전시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낙원악기상가 전시공간 d/p 홈페이지(www.dslashp.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행사를 주최하는 낙원악기상가 번영회 ‘우리들의 낙원상가’는 낙원악기상가와 잘 어울리는 음악과 미술이 함께하는 전시회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신진 예술가들을 지원하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할 계획이니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의지만 강하면 합격할 수 있다!
안녕하세요. 저는 대학교 무역학과에 재학하였고 학과에서 배우는 내용과 연계하여 할 수 있는 것들을 찾다가 관세사 시험을 준비하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잘 되지 않았고 관세사 시험에서의 실패 이후 앞으로 어떻게 해야할까 고민하게 되었고 그 고민의 결과 제가 관세사 시험을 위해 공부했던 것들을 최대한 살릴 수 있는 것이 관세직 공무원이라고 생각하여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시험 준비를 하면서 관세법은 자신있었지만 관세법 외의 과목들은 고등학교 때 배운 것이 전부였기 때문에 사실상 처음부터 다시 시작하는 상황, 학교에서 관세론 수업 당시 자료가 너무 부실하여 관세법 책을 구매하려고 찾던 도중 이명호 선생님의 책이 가장 깔끔하고 눈에 잘 들어와서 구매하게 되었습니다. 그것을 계기로 이명호 선생님 강의를 알게되었고 관세사 시험도 준비하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시간이 흘러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게 되면서 관세법 강의는 이명호 선생님으로 정해놓고 다른 과목은 샘플 강의를 듣고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샘플 강의를 들은 결과 이그잼 선생님들 강의가 저랑 잘 맞는다고 판단하여 다른 과목들도 이그잼 강의로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국어는 강경욱 선생님 강의를 수강했습니다. 기본 강의로 1회

학원소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