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9 (월)

  • 맑음파주 -3.5℃
  • 구름많음강릉 5.0℃
  • 연무서울 -1.2℃
  • 연무인천 0.7℃
  • 박무수원 -2.3℃
  • 박무대전 -2.8℃
  • 박무대구 -3.1℃
  • 맑음울산 -1.1℃
  • 박무광주 -0.4℃
  • 맑음부산 4.3℃
  • 구름많음제주 7.7℃
기상청 제공

통합뉴스

글로벌쉐어, 몽골 화상 환자 치료 위한 의료봉사 진행

4박 5일간 몽골 국립 중증외상센터에서 화상 환자 수술과 진료, 화상 연고 전달

(수험뉴스) 글로벌쉐어는 지난 8월 7일부터 11일까지 4박 5일의 일정으로 화상 전문 병원 장영철 병원장과 함께 몽골 국립중증외상센터에서 화상 환자 치료를 위한 의료봉사를 진행했다. 경제적인 이유로 심한 화상을 입어도 치료받기 어려운 저개발국의 화상 환자를 위해 전문 의료진과 함께 현지 병원을 방문하여 수술, 진료, 화상 연고를 전달했다.

몽골은 전통 가옥인 ‘게르’에서 많은 사람들이 생활하며, 한겨울 영하 40도 이하의 매서운 추위를 견디기 위해 중앙에 난로를 피워 난방을 한다. 이로 인한 안전사고와 뜨거운 물로 인한 열탕 화상이 빈번히 발생하지만 많은 환자들이 화상 연고도 제대로 바르지 못하고 극심한 고통 속에서 살아간다.

이에 화상 의료 봉사단은 직접 현지에서 현지 의료진과 협력하여 화상 환자들을 수술하고, 외래 진료를 통해 화상 연고를 전달하였다. 추가로 긴급한 환자들의 드레싱 등을 지원하여 응급 환자 치료에 보탬이 되었다. 또한 글로벌쉐어는 몽골 국립중증외상센터와의 업무 협약으로 상호 유기적인 관계를 통해 조금 더 체계적이고 전문적으로 화상 환자들을 위한 지원하기로 약속했다.

글로벌쉐어 고성훈 대표는 “몽골에서 화상 의료봉사를 4번째 진행하지만 매번 이들의 절실함을 느끼고 있다. 너무나 심각한 상태의 환자들이 많아 안타까운 마음이 크다며 이에 지속적인 지원을 위한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앞으로 글로벌쉐어는 저개발국의 의료지원 사업을 통해 화상 환자를 위한 다양한 지원 사업을 적극적으로 전개하여 화상 환자들을 체계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합격수기

더보기
의지만 강하면 합격할 수 있다!
안녕하세요. 저는 대학교 무역학과에 재학하였고 학과에서 배우는 내용과 연계하여 할 수 있는 것들을 찾다가 관세사 시험을 준비하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잘 되지 않았고 관세사 시험에서의 실패 이후 앞으로 어떻게 해야할까 고민하게 되었고 그 고민의 결과 제가 관세사 시험을 위해 공부했던 것들을 최대한 살릴 수 있는 것이 관세직 공무원이라고 생각하여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시험 준비를 하면서 관세법은 자신있었지만 관세법 외의 과목들은 고등학교 때 배운 것이 전부였기 때문에 사실상 처음부터 다시 시작하는 상황, 학교에서 관세론 수업 당시 자료가 너무 부실하여 관세법 책을 구매하려고 찾던 도중 이명호 선생님의 책이 가장 깔끔하고 눈에 잘 들어와서 구매하게 되었습니다. 그것을 계기로 이명호 선생님 강의를 알게되었고 관세사 시험도 준비하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시간이 흘러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게 되면서 관세법 강의는 이명호 선생님으로 정해놓고 다른 과목은 샘플 강의를 듣고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샘플 강의를 들은 결과 이그잼 선생님들 강의가 저랑 잘 맞는다고 판단하여 다른 과목들도 이그잼 강의로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국어는 강경욱 선생님 강의를 수강했습니다. 기본 강의로 1회

학원소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