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4 (화)

  • 구름많음파주 12.8℃
  • 구름조금강릉 23.7℃
  • 박무서울 17.0℃
  • 박무인천 15.7℃
  • 박무수원 14.8℃
  • 맑음대전 15.3℃
  • 맑음대구 21.3℃
  • 박무울산 16.1℃
  • 맑음광주 15.9℃
  • 맑음부산 19.0℃
  • 맑음제주 18.0℃
기상청 제공

9급·7급·5급공무원

육아휴직 사용한 남성 국가공무원 비율 처음으로 40% 넘어

URL복사

 

육아휴직을 사용한 남성 국가공무원 비율이 처음으로 40%를 넘어섰다. 인사혁신처(처장 김우호)는 지난해 육아휴직을 사용한 국가공무원 12,573명 중 남성 육아휴직자가 5,212명으로, 41.5%를 달성했다고 5일 밝혔다. 지난 201930%를 돌파한 지 불과 2년 만에 40%를 넘어선 것이다.

 

201211.3%(756)에 불과했던 남성 육아휴직 비율은 꾸준히 늘어 201722.5%(1,885), 201829.0%(2,652), 201933.9%(3,384), 202039.0%(4,483)까지 증가했다. 2017(1,885)까지 완만하게 증가하던 남성 육아휴직자는 20182,652명에서 지난해 5,212명으로, 최근 3~4년 사이 큰 폭으로 늘어 전체 육아휴직 공무원 수 증가를 이끌었다.

 

남성 육아휴직자 증가는 부부가 함께 참여하는 육아 환경 조성을 위한 승진경력 인정, 수당 확대 등 다양한 육아휴직 장려 정책들이 안정적으로 정착되면서 나타난 성과로 풀이된다. 인사처는 지난 2015년 남성 육아휴직 기간을 자녀당 3년으로 확대(기존 1)했고, 2018년부터는 승진경력 인정범위도 확대했다. 기존에는 첫째 자녀 휴직 기간이 1년 이상이어도 승진경력을 최대 1년만 인정하고, 둘째 자녀부터 휴직 기간 전체 경력을 인정했다. 그러나 남성 육아휴직 장려를 위해 2018년부터는 첫째 자녀 육아를 목적으로 부부 모두 6개월 이상 휴직하는 경우, 휴직 기간 전체에 대한 경력을 인정하고 있다. 특히, 경제적인 이유로 육아휴직 사용을 방해받지 않도록 부모 모두 육아휴직을 사용하는 경우, 두 번째 휴직자에게 지급하는 아빠 육아휴직 보너스수당도 2015년 상한액 150만 원에서 250만 원까지 꾸준히 인상해왔다.

 

대체인력 활용도 93.6%를 기록하며, 휴직자의 부담도 덜어주고 있다. 육아휴직자가 출산휴가에 이어 육아휴직을 사용하는 경우, 휴직 기간이 3개월이라도 대체인력을 보충할 수 있다. , 6개월 미만으로 육아휴직에 들어가도 업무대행자에게 수당을 지급해 휴직자의 부담을 덜고, 업무 공백도 최소화하고 있다.

 

제도가 개선돼가면서 육아휴직 사용 기간도 증가했다. 6개월 이상 육아휴직을 활용한 남성 육아휴직자 비율이 201762%에서 지난해 72.1%까지 상승했다. 인사처는 부부 공동 육아 문화 확산을 위해 알기 쉬운 육아휴직 안내홍보물을 배포하는 등 지속적인 육아휴직 장려 정책을 펼칠 예정이다.

 

김성훈 인사혁신국장은 공직 내 남성 육아휴직을 자연스럽게 받아들이는 분위기가 자리잡고 있다정부가 모범고용주로서 부부가 함께 참여하는 맞돌봄 문화를 확산하고, 가정 양립이 가능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중앙부처 육아휴직자

(단위 : , %)

구 분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전 체

6,671

7,050

7,602

7,993

8,093

8,372

9,154

9,971

11,491

12,573

남 성

(비 율)

756

(11.3%)

928

(13.2%)

1,100

(14.5%)

1,269

(15.9%)

1,528

(18.9%)

1,885

(22.5%)

2,652

(29.0%)

3,384

(33.9%)

4,483

(39.0%)

5,212

(41.5%)

여 성

(비 율)

5,915

(88.7%)

6,122

(86.8%)

6,502

(85.5%)

6,724

(84.1%)

6,565

(81.1%)

6,487

(77.5%)

6,502

(71.0%)

6,587

(66.1%)

7,008

(61.0%)

7,361

(58.5%)

전체 중앙부처(교육공무원 제외) / *’11~13년까지는 균형인사지침 적용 42개 기관에 대한 통계

※※ ‘20년부터 소방공무원 국가직화에 따라 기존 지방소방공무원이 소방공무원으로 분류


관련기사


기획

더보기

OPINION

더보기
올해는 반드시 합격하자!!
수험뉴스 칼럼(제5회) 올해는 반드시 합격하자!! 2022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긴 인생을 살아감에 있어 1년이라는 시간의 단위가 생긴 것은 무엇 때문일까요? 아마 지나간 해를 돌아보고 잘한 것들은 더욱 발전시키고, 잘못한 것들은 고쳐 더 나은 방법을 찾으라는 뜻이 아닐까 합니다. 사람은 살아가면서 누구나 실수를 합니다.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는 수험생들도 마찬가지일 것입니다. 처음 공부를 시작할 때에 자신이 가진 지나친 열정으로 공부방법에 대한 고민을 하지 않고 무작정 학원에서 정해준 커리큘럼만 따라가다 진정 중요한 공부방법을 깨우치지 못한다든가, 시간이 가면서 자신이 점점 더 나태해져서 해야 하는 공부임에도 불구하고 게으름을 피운다든가 하는 등의 수많은 실수를 합니다. 그러나 중요한 것은 그러한 실수가 아닙니다. 오히려 자신의 부족함을 반성하지 못하고 수정하지 못하는 모습이 아닐까 합니다. 수험생활은 굉장히 고독하고 외로운 과정입니다. 그 이유는 끊임없는 자신과 싸움의 연속이 곧 수험생활이기 때문입니다. 그러한 과정은 인생을 살아가면서 계속되는 우리에게 주어진 숙명과도 같은 일입니다. 그러기에 우리는 수험생활을 하면서 스스로를 다독이고 채찍질하며 자신을 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