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2 (일)

  • 맑음파주 22.4℃
  • 구름조금강릉 23.3℃
  • 맑음서울 25.5℃
  • 맑음인천 19.9℃
  • 맑음수원 24.0℃
  • 맑음대전 26.3℃
  • 맑음대구 31.9℃
  • 맑음울산 31.8℃
  • 맑음광주 27.8℃
  • 맑음부산 22.6℃
  • 맑음제주 25.3℃
기상청 제공

OPINION

7급 공무원과 9급 공무원 중 어떤 공부를 할 것인가?

URL복사

공무원 시험을 공부하려는 상당 수의 수험생들은 7급 공무원 시험과 9급 공무원 시험 중 어떤 시험을 선택할 것인가에 대한 고민을 할 것입니다. 만일 그런 고민을 전혀 하지 않고 공무원 시험에 뛰어든다면 그것은 다시 한번 생각해봐야 할 문제가 아닐까 합니다. 그 이유는 9급 공무원 시험에 합격해서 7급 공무원에 이르기까지는 상당한 세월과 노력이 필요하며, 직업의 만족도와 공무원으로서 자신의 경력관리에도 상당한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중요한 의사결정의 과정이기 때문입니다.

 

9급 공무원 시험제도의 개편으로 인해 9급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는 수험생들도 이제는 전공시험을 치러야 합니다. 지금까지 많은 수험생들은 9급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면서 전공과목에 대한 두려움 때문에 사회, 행정학 등 전공과목보다 쉬운 과목을 선택한 경우가 적지 않았습니다. 그 결과는 공무원 시험의 전문직 중의 전문직렬인 세무직과 검찰직 등에서도 전공과목을 공부하지 않고 시험에 합격한 학생들이 70% 이상이라는 통계마저 있을 정도입니다. 이는 공무원의 전문성에 심각한 문제가 아닐 수 없으며, 헌법 제7조가 규정하는 공무원이 국민 전체의 봉사자로서 그 책무를 다할 수 있는지 의문이 생길 수 있는 부분입니다.

 

현재, 9급 공무원 시험을 국어, 영어, 한국사를 기본과목으로 하여 전공과목 2과목을 추가하는 형태로 운용되고 있습니다. 각 과목은 모두 100점을 기본으로 하여 총 500점을 만점으로 합니다. 문제는 9급 공무원 시험의 기본과목인 국어, 영어, 한국사 과목이 공부하기가 만만치 않다는 것입니다. 오히려 PSAT을 준비한 후 전공과목 4과목으로 이루어지는 7급 시험을 공부하는 것이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기에는 오히려 나은 선택이 될 수 있을 것입니다.

 

현재 PSAT시험의 평균 합격점수는 행정직의 경우는 65점 정도이고, 세무직의 경우는 50점대 중반에서 후반 정도입니다. 따라서 공무원을 평생 직접으로 삼고 싶은 수험생들은 9급과 7급의 선택에서 보다 신중한 접근을 할 필요가 있을 것입니다. 필자의 생각에 9급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는 분들에게는 시험제도의 개편이 좋은 기회가 될 수도 있다는 생각입니다. 공무원이 되어 국민 전체의 봉사자의 지위에서 업무를 수행하는 과정에서 자신의 경력관리와 미래를 생각한다면 9급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는 분들은 생각을 바꿔 7급 공무원 시험을 준비해 보는 것도 좋은 선택이 되지 않을까 합니다


관련기사


기획

더보기

OPINION

더보기
올해는 반드시 합격하자!!
수험뉴스 칼럼(제5회) 올해는 반드시 합격하자!! 2022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긴 인생을 살아감에 있어 1년이라는 시간의 단위가 생긴 것은 무엇 때문일까요? 아마 지나간 해를 돌아보고 잘한 것들은 더욱 발전시키고, 잘못한 것들은 고쳐 더 나은 방법을 찾으라는 뜻이 아닐까 합니다. 사람은 살아가면서 누구나 실수를 합니다.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는 수험생들도 마찬가지일 것입니다. 처음 공부를 시작할 때에 자신이 가진 지나친 열정으로 공부방법에 대한 고민을 하지 않고 무작정 학원에서 정해준 커리큘럼만 따라가다 진정 중요한 공부방법을 깨우치지 못한다든가, 시간이 가면서 자신이 점점 더 나태해져서 해야 하는 공부임에도 불구하고 게으름을 피운다든가 하는 등의 수많은 실수를 합니다. 그러나 중요한 것은 그러한 실수가 아닙니다. 오히려 자신의 부족함을 반성하지 못하고 수정하지 못하는 모습이 아닐까 합니다. 수험생활은 굉장히 고독하고 외로운 과정입니다. 그 이유는 끊임없는 자신과 싸움의 연속이 곧 수험생활이기 때문입니다. 그러한 과정은 인생을 살아가면서 계속되는 우리에게 주어진 숙명과도 같은 일입니다. 그러기에 우리는 수험생활을 하면서 스스로를 다독이고 채찍질하며 자신을 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