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0 (월)

  • 흐림동두천 13.5℃
  • 구름많음강릉 17.7℃
  • 맑음서울 14.0℃
  • 맑음대전 14.0℃
  • 맑음대구 16.6℃
  • 맑음울산 17.0℃
  • 맑음광주 13.8℃
  • 구름조금부산 16.9℃
  • 구름조금고창 12.9℃
  • 구름조금제주 15.7℃
  • 흐림강화 12.6℃
  • 흐림보은 12.4℃
  • 흐림금산 12.5℃
  • 흐림강진군 14.0℃
  • 구름많음경주시 16.0℃
  • 흐림거제 16.6℃
기상청 제공

OPINION

전체기사 보기
배너
배너
배너

학원소식


합격은 2월경에 결정된다
7월이면 내년 시험의 합격을 꿈꾸면서 수험가에 뛰어든 수험생이 상당히 있다. 또는 올해 시험에서 합격하지 못한 수험생이 내년에는 반드시 합격할 것이라는 생각을 하고 다시 수험가에 뛰어든다. 하지만 수험가의 현실은 냉정하다. 합격은 일부분의 수험생의 것이고 많은 수험생은 다시 1년을 더 공부할 것인지 아니면 이 수험가를 떠나야 할 것인지를 고민한다. 수험생은 자신을 맹신하는 오류를 범한다. 자신만은 합격할 것이라는 생각을 한다. 이 생각이 자신감으로 발휘된다면 좋은 현상이지만 커트라인을 넘겨야 하는 시험에서 객관성을 상실하여 무작정 공부를 하는 실수를 범하게 된다. 시험을 철저히 분석하고 자신의 실력을 객관적으로 평가하여야 한다. 막연히 열심히 공부하면 합격할 것이라는 생각은 위험한 생각이다. 실제로 4월 국가직 시험 2개월 전이면 자신의 실력에 대해 객관적인 자료가 나오기 시작한다. 그해의 시험에 합격하기 위해서는 모의고사와 같은 객관적인 자료를 통해서 눈앞에 있는 시험에 대비하여야 한다. 시험은 남아 있지만 상당히 많은 수험생의 실력은 이미 객관적으로 평가가 되어 있는 경우가 많다. 1. 2월경에는 합격권에 근접해야 한다. 국가직 시험이나 지방직 시험을 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