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30 (월)

  • 맑음파주 -8.6℃
  • 맑음강릉 -0.6℃
  • 맑음서울 -4.0℃
  • 맑음인천 -2.6℃
  • 맑음수원 -4.8℃
  • 맑음대전 -2.9℃
  • 맑음대구 0.1℃
  • 맑음울산 0.8℃
  • 맑음광주 0.1℃
  • 맑음부산 1.6℃
  • 구름조금제주 6.4℃
기상청 제공

9급·7급·5급공무원

2022 공공부문 균형인사 연차보고서 발간, 여성 고위공무원·관리자 증가

중앙부처 고위공무원 여성 비율이 10.0%로 처음으로 두 자릿수를 기록했다. 중앙부처와 지방자치단체 관리자 4명 중 1명은 여성이었으며, 장애인 의무고용률, 지역인재 선발, 이공계 공무원 임용 등 인적 다양성 확대를 위한 지표 실적도 전년 대비 지속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정부는 2021년 말 기준, 양성평등장애인지역인재이공계 등 다양한 분야별로 공공부문의 통계를 한눈에 볼 수 있는 ‘2022 공공부문 균형인사 연차보고서를 발간했다고 29일 밝혔다. 중앙부처와 지자체, 공공기관 등의 다양성 관리 및 균형인사 공유확산을 위해 인사혁신처(처장 김승호)가 지난 2018년부터 발간하고 있다. 2021년 말 기준, 공공부문 다양성 현황을 담은 연차보고서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먼저 여성 고위공무원이 증가하고 여성 관리자가 증가했다. 중앙부처 여성 고위공무원 수는 160명으로 전년 대비 21.2% 증가했고, 고위공무원 여성 비율은 전년 대비 1.5%p 오른 10.0%로 집계됐다. 여성 고위공무원이 열 명 이상 있는 부처는 3개 기관(외교부 20, 교육부 14, 문체부 10)으로 늘었고, 여성 고위공무원이 한 명도 없는 부처는 ‘207개에서 ’213(중기부, 방통위, 새만금청) 기관으로 줄었다.

 

중앙부처 본부 과장급과 지방자치단체 5급 이상 여성 공무원 비율은 각각 24.4%, 24.3%로 관리자 4명 중 1명은 여성인 것으로 나타났다. 중앙부처 본부 과장급 여성 비율은 전년 대비 1.6%p 증가, 지방자치단체 5급 이상 여성 공무원 비율은 3.5%p 증가했으며, 공공기관 임원(기관장, 이사, 감사)관리자(부장, 팀장 등) 비율은 각각 22.5%, 27.8%이다. 중앙부처, 지자체, 공공기관 등 모든 공공부문에서 여성 관리자 임용 목표 비율을 넘어섰다. 한편, 정부위원회 여성 참여율은 중앙부처 42.4%, 지방자치단체 42.5%로 법정 기준인 40.0%를 초과 달성했다.

다음으로 장애인 의무고용률을 준수했다. 중앙부처, 지자체, 공공기관 등 공공부문의 장애인 고용률은 각각 3.68%, 3.92%, 3.78%, 2021년도 법정 의무고용률인 3.4%를 준수했다.

 

한편, 공공부문 내 중증장애인의 비율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중앙부처 장애인 공무원 6,034명 중 1,086(18.0%), 지방자치단체 9,942명 중 1,830(18.4%), 공공기관은 18,505명 중 3,708(20.0%)이 중증장애인인 것으로 나타났다. 그 비율도 전년 대비 모두 증가했다.

 

지역인재 등 선발이 확대 됐다. 국가직 79급 지역인재 선발인원은 476(7160, 9316)으로 전년 대비 87(22.4%) 증가해 역대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 지방직 9급 기술계고 채용인원은 371명으로 전년 대비 25(7.2%) 늘었다.

 

또한, 혁신도시 조성 및 발전에 관한 특별법에 따른 이전 공공기관의 지역인재 채용은 의무채용제도 적용 대상 3,357명 중 1,183명이 채용돼 채용 비율은 35.2%*로 전년 대비 6.6%p 상승했다. 이는 2021년도 지역인재 채용 목표 비율 27%8.2%p 초과 달성한 것이다. 한편, 정부위원회의 비수도권 민간위원 위촉률은 전년대비 1.3%p 증가한 43.1%로 목표 비율인 40%를 넘어섰다.

 

이공계 고위공무원이 증가하고 이공계 관리자가 증가했다. 중앙부처 고위공무원과 5급 신규채용 인원 중 이공계 비율은 각각 24.1%, 37.5%로 전년 대비 각각 0.6%p, 3.8%p 증가했으며, 연도별 비율은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이다. 특히 지자체 5급 이상 공무원 중 이공계 비율은 48.1%로 전년 대비 0.8%p 증가했으며, 2016년 목표 비율인 40%를 최초로 넘어선 이래 매년 목표 비율을 초과 달성하고 있다.

* 이공계 고위공무원 비율 : ’1822.1%‘1922.5%’2023.5%‘2124.1%

* 국가직 5급 신규채용 비율 : ’1832.3%‘1932.7%’2033.7%‘2137.5%

* 지방직 5급 이상 비율 : ’1640.2%‘1741.2%’1843.8%’1945.0%’2047.3%‘2148.1%

 

김성훈 인사혁신국장은 공직의 다양성 관리는 복잡하고 다양한 사회문제 해결을 통한 정부 경쟁력 강화의 핵심 수단이라면서, “공공부문 내 인적 다양성이 점차 확대되고 있는 만큼, 차별없는 포용적 공직문화 구축과 확산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기획

더보기

OPINION

더보기
올해는 반드시 합격하자!!
수험뉴스 칼럼(제5회) 올해는 반드시 합격하자!! 2022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긴 인생을 살아감에 있어 1년이라는 시간의 단위가 생긴 것은 무엇 때문일까요? 아마 지나간 해를 돌아보고 잘한 것들은 더욱 발전시키고, 잘못한 것들은 고쳐 더 나은 방법을 찾으라는 뜻이 아닐까 합니다. 사람은 살아가면서 누구나 실수를 합니다.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는 수험생들도 마찬가지일 것입니다. 처음 공부를 시작할 때에 자신이 가진 지나친 열정으로 공부방법에 대한 고민을 하지 않고 무작정 학원에서 정해준 커리큘럼만 따라가다 진정 중요한 공부방법을 깨우치지 못한다든가, 시간이 가면서 자신이 점점 더 나태해져서 해야 하는 공부임에도 불구하고 게으름을 피운다든가 하는 등의 수많은 실수를 합니다. 그러나 중요한 것은 그러한 실수가 아닙니다. 오히려 자신의 부족함을 반성하지 못하고 수정하지 못하는 모습이 아닐까 합니다. 수험생활은 굉장히 고독하고 외로운 과정입니다. 그 이유는 끊임없는 자신과 싸움의 연속이 곧 수험생활이기 때문입니다. 그러한 과정은 인생을 살아가면서 계속되는 우리에게 주어진 숙명과도 같은 일입니다. 그러기에 우리는 수험생활을 하면서 스스로를 다독이고 채찍질하며 자신을 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