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30 (수)

  • 맑음파주 0.1℃
  • 맑음강릉 10.3℃
  • 맑음서울 5.5℃
  • 맑음인천 8.2℃
  • 맑음수원 3.4℃
  • 맑음대전 6.3℃
  • 맑음대구 8.5℃
  • 맑음울산 9.7℃
  • 구름조금광주 9.3℃
  • 맑음부산 10.7℃
  • 구름많음제주 15.6℃
기상청 제공

공무원수험뉴스

서울시 7·9급 공채 필기시험, 내년부터 인사혁신처에서 출제

인사혁신처-서울특별시 임용시험 수탁출제 업무협약(MOU)

서울특별시에서 자체 출제해 오던 지방공무원 7·9급 공채 필기시험 문제를 내년부터 인사혁신처(처장 황서종)가 맡아서 출제한다. 인사혁신처는 공통과목인 국어, 영어, 한국사를 비롯한 7·9급 일반행정 직류 전체 과목 등 필기시험에 대한 ‘인사혁신처-서울특별시 임용시험 수탁출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서울특별시의 출제 대행 요청으로 두 기관이 예산, 시기 등의 협의를 거쳐 이뤄졌으며, 인사혁신처는 문제출제 뿐만 아니라 문제지 인쇄·운송, 수험생 이의제기 접수 및 정답 확정 등을 종합 지원하게 된다.


이에 따라 인사혁신처는 내년부터 전국 17개 시·도 지방공무원 7·9급 임용시험과 17개 시·도 교육청 9급 임용시험 문제 전체를 출제하게 된다. 인사혁신처는 지난 2008년부터 부산광역시 등 12개 시·도 지방공무원 임용시험 문제 출제를 시작으로, 2018년 17개 시·도 교육청과 업무협약을 통해 9급 임용시험 문제를 수탁 출제해 오고 있다. 올해 인사혁신처가 서울시를 제외한 16개 시·도 및 17개 시·도 교육청 위탁을 받아 시험문제를 출제하는 과목은 총 95개 직류 88과목이다.


이번 협약으로 지방공무원 공채 필기시험 문제의 전국적 통일을 기할 수 있게 돼 수험생 편의를 증진하고 중복 출제에 따른 행정낭비를 줄임으로써 시험의 투명성과 공정성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각 기관의 필기시험 문제 출제 부담이 감소됨에 따라 면접시험에 집중할 수 있게 됨으로써 지역에 필요한 역량 있는 지방인재를 선발할 수 있는 여건도 마련됐다는 평가다. 특히 서울특별시는 매년 시험출제에 드는 약 4억1천만 원의 지방재정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최선을 다한다면 불안감이 확신으로 변한다!
국어의 경우 한문, 영어의 경우 독해, 한국사의 경우 기본 개념들에 대해서 어느정도 알고 있다고 생각을 했습니다. 그런데 막상 공부를 해보니 언어 과목들의 경우 어휘의 양이 방대했고 한국사의 경우도 굉장히 디테일한 부분들에 대한 암기까지 요해서 많이 도움이 되지는 않았습니다. 일단, 저는 이과를 나왔고 전공이 이공계였기에 기술직을 준비해야겠다 생각했습니다. 그리고 과거를 돌아보았을 때 이론을 직접 눈으로 확인할 수 있는 과목에 흥미를 느낀 것을 생각해 농업직을 선택하였습니다. 공부는 기본적으로 재미없다 생각하여 재미있는 선생님 그리고, 기존에도 암기식을 활용하여 공부를 해왔기에 비슷한 스타일로 가르치는 선생님의 수업을 듣자 생각을 하였습니다. 이그잼 선생님들이 위 조건에 다 맞았기에 선택을 하였습니다. 학습방향은 하루를 세 타임(오전, 오후, 저녁)으로 나누었습니다. 그래서 한국사 - 식용작물학 - 기사시험(자격증) - 영어 - 재배학 - 국어 이렇게 배치하여 이틀에 전 과목을 다 볼 수 있게 계획을 짰습니다. 한쪽으로 흥미있는 과목이 다 쏠리면 안된다 생각하여 그래도 가장 흥미있는 한국사와 영어를 각 날의 오전에 배치하였습니다. 과목별 학습 방법은 각 교수

학원소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