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6 (수)

  • 흐림동두천 12.1℃
  • 구름많음강릉 14.2℃
  • 흐림서울 14.8℃
  • 구름많음대전 14.5℃
  • 구름조금대구 14.2℃
  • 구름조금울산 13.1℃
  • 구름많음광주 15.4℃
  • 맑음부산 15.3℃
  • 구름많음고창 13.0℃
  • 맑음제주 17.2℃
  • 흐림강화 14.8℃
  • 구름많음보은 10.4℃
  • 구름많음금산 10.6℃
  • 맑음강진군 15.1℃
  • 구름많음경주시 11.3℃
  • 맑음거제 13.6℃
기상청 제공

공무원수험뉴스

우정공무원 우편집배 업무 중 사망 순직 인정

우편집배 업무 중 차량과 충돌하는 교통사고로 사망한 집배원이 순직을 인정받았다. 인사혁신처(처장 황서종)는 최근 열린 공무원재해보상심의회에서 경북지방우정청 경산우체국 소속 고() 박순유 주무관(52, 우정7)의 순직이 인정됐다고 3일 밝혔다. 박 주무관은 지난 326일 경산시에서 우편물 배달을 위해 이륜차를 타고 직진 운행하던 중 비보호 좌회전하는 상대차량(트럭)과 충돌해 인근 병원 응급실로 후송된 후 다발성 늑골 골절 및 혈흉으로 사망했다.


순직은공무원 재해보상법에 따라 공무원이 재직 중 공무로 사망하거나 재직 중 공무상 부상 또는 질병으로 사망한 경우 등에 한해 인정되며 유족연금과 보상금이 지급된다. 심의회는 박 주무관이 우편배달 근무 중 발생한 교통사고로 공무와 사망의 인과관계 여부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순직을 인정했다.


최관섭 인사혁신처 재해보상정책관은 폭염 등 어려운 여건에서도 우편물 배달에 소임을 다한 집배원 등 우정공무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공무원이 직무에 전념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하기 위해 공무상 재해를 입은 공무원에 대한 국가 차원의 지원과 관심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학원소식

더보기